(((공유합니다.)))

오늘(2018.10.09)은
한글반포 572돌, 한글날

백성에게 누명을 씌운 관리는 엄벌하되,
임금을 험담한 백성은 용서하라.
– 세종대왕 –

💎 예쁜 순우리말 모음 💎

가시버시 – 부부의 낮춤말
가온 – 가운데
가온누리 – 세상의 중심
겨르로이 – 한가로이
고수련 – 병자를 정성껏 돌보는 일
그루잠 – 깼다가 다시 드는 잠
그린내 – 연인
그린비 – 그리운 남자
그미 – 그 여자
꼬꼬지 – 아주 옛날
꼬두람이 – 맨 끝 또는 막내
꼬리별 – 혜성
꽃가람 – 꽃이 있는 강
꽃잠 – 결혼한 신랑 신부가 처음으로 함께 자는 잠

나르샤 – 날아 오르다
나린 – 하늘이 내린
나비잠 – 어린 아이가 팔을 머리 위로 벌리고 자는 잠
난이 – 공주
너비 – 널리
너울 – 바다의 큰 물결
늘솔길 – 늘 솔바람이 부는 길
늘해랑 – 밝고 강한 사람

다소니 – 사랑하는 사람
다소다 – 애틋하게 사랑하다
다솜 – 애틋한 사랑
다원 – 모두가 다 원하는 / 모두가 다 사랑하는 사람
다희 – 세상을 다 희게 하는 사람
단미 – 사랑스러운 여자
도담도담 – 아이가 별 탈 없이 잘 자라는 모습
도래솔 – 무덤가에 죽 늘어선 소나무
도투락 – 어린아이 머리댕기
돌개바람 – 회오리바람
둔치 – 물 있는 곳의 가장자리
드레 – 인격적으로 점잖은 무게
띠앗머리 – 형제, 자매 사이의 우애와 정

라온 – 즐거운
라온제나 – 기쁜 우리
라온하제 – 즐거운 내일
라온힐조 – 즐거운 아침

마루 – 하늘
마파람 – 남풍
매지구름 – 먹구름
모꼬지 – 여러 사람이 모이는 일
물비늘 – 잔잔한 물결이 햇살 따위에 비치는 모양
미르 – 용
미리내 – 은하수
미쁘다 – 진실하다

바림 – 그라데이션
바오 – 보기 좋게
별찌 – 유성
볼우물 – 보조개
비나리 – 축복의 말

사나래 – 천사의 날개
사부랑사부랑 – 물건을 느슨하게 묶거나 쌓은 모양
산다라 – 둗세고 꿋꿋하다
산돌림 – 옮겨 다니면서 내리는 비
새라 – 새롭다
샛별 – 금성
소마 – 오줌을 점잖게 이르는 말
소소리바람 – 차고 음산한 봄바람
수피아 – 숲의 요정
숯 – 신선한 힘
시나브로 – 알게 모르게 조금씩
씨밀레 – 영원한 친구

아띠 – 친구
아라 – 바다
아람 – 가을 햇살에 저절로 충분히 익어 벌어진 과실
아리수 – 한강
아리아 – 요정
아미 – 미간
아스라이 – 아득히, 흐릿한
아토 – 선물
안다미로 – 그릇에 넘치도록 많이
애움길 – 굽은 길
여우별 – 궂은 날 잠깐 났다가 숨는 별
여우비 – 해 뜬 날 잠깐 내리는 비
예그리나 – 애틋한 연인 사이
옛살비 – 고향
온새미로 – 자연 그대로, 늘 변함없이
올리사랑 – 자식의 부모 사랑
옴니암니 – 아주 자질구레한 것
윤슬 – 빛이 반짝이는 잔물결
은가람 – 은은히 흐르는 강
은가비 – 은은한 가운데 빛을 발하라
이든 – 착한, 어진

자귀 – 짐승의 발자국

초아 – 초처럼 자신을 태워 세상을 비추는 사람

타니 – 귀걸이

파니 – 아무 하는 일 없이 노는 모양
푸르미르 – 청룡
푸실 – 풀이 우거진 마을

하늬바람 – 서풍
하야로비 – 해오라기
하제 – 내일
한별 – 크고 밝은 별
한울 – 우주
핫아비/핫어미 – 유부남/유부녀
호드기 – 버들피리
흐노니 – 누군가를 아주 그리워 함
희나리 – 마른 장작